짜장면이 중국에서 만들어진 음식인가?


주변에서 흔히 볼수있는 짜장면이다.

길거리에서도 볼수있는 여러가지 중국집이있다. 그런대 과연 중국집이라해서 진짜 중국에서 만든 음식인가? 에 대해서 궁금해하는 사람들이있다.

오늘은 그 궁금증을 풀어보자.
 

자장면 유래

-본래 중국 산둥(山東)반도에서 유래된 음식으로 볶은 텐멘장을 얹은 국수인 차오장멘(炒醬麵)이 그 시조라고 합니다.

-1883년인천이 개항하고 중국인들이 거주하면서 중국 음식점이 생겨났는데 1905년 최초의 청나라 요릿집인 공화춘(共和春, 인천광역시 중구 선린동 38·1)에서 자장면을 처음 팔기 시작하였으며 그 후 번성하다가 1984년에 문을 닫았다. 당시 공화춘의 붉은색 벽돌 2층 건물은 건축적 가치와 생활사적 가치를 지닌 근대 문화유산으로 인정되어 2006년에 ‘등록문화재 제246호’로 지정되었다.

춘장의 기원인 텐멘장은 밀가루에 소금을 넣어 발효시킨 단맛 나는 장인데 1948년 화교 왕송산씨가 텐멘장에 캐러멜을 첨가한 춘장을 개발하였다. 1960∼1970년대에는 정부가 펼친 분식장려운동 덕분에 널리 서민음식으로 자리 잡게 되었다.

중국에서 넘어온 것은 맞으나 중국과 우리나라는 맛이 다르다고 한다.
우리나라 짜장면은 한국사람 입맛에 맞게 나온 짜장면이다.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