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샷 명소 '서울식물원' 야간 개장 실시!

• 참가 신청 필수... 하루 500명, 24일부터 선착순 접수 
• 서울 식물원 야간 온실 8월 7일부터 10일까지 공개
서울식물원 야간 온실이 처음으로 공개된다. 




지난 21일 서울식물원이 오는 8월 7일부터 10일까지 온실 야간 특별 관람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서울식물원 개방 이래 처음으로 공개하는 야간 온실에는 천장에 256개의 LED가 적용됐다. 해가 지면 무지개빛으로 천천히 물들어가는 환상적인 온실을 관람할 수 있다. 온실 관람이 끝난 뒤에는 화려한 조명으로 호수원을 밝히는 분수와 걸을 수 있는 테크를 따라 산책하면서 무더위를 식힐 수 있다. 온실 야간 관람은 오는 8월 7일부터 10일까지 진행된다. 오후 7시 30분부터 입장이 시작되고 오후 9시까지 관람 가능하다. 

다만 하루에 입장 인원이 500명으로 한정적이기 때문에 사전 참가 신청이 필수다. 참가 신청은 서울식물원 홈페이지에서 오는 24일 오전 10시부터 선착순으로 진행된다. 참가비는 1인 당 3000원이다. 서울식물원은 지난 6월 말까지 320만 명이 다녀가면서 SNS를 통해 많은 인증샷이 등장한 '핫플'이다. 처음으로 야간에 개장을 하는 만큼 색다른 인생샷을 건질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공유하기